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36)
All of the SUNS (7)
RamblinWreck (5)
NBA Hoops (10)
Other sports (0)
Who am I (4)
Everything But Basketball (10)
Want to learn about essay pap..
2012 - this Web site
Only well-versed developers l..
2012 - global-soft.com
Whenever you have no clue wher..
2012 - check this link
People are applying our Java D..
2012 - Web site
That is not really easy to hol..
2012 - essay papers
Different students at the univ..
2012 - research paper writing services
What is this site about? I loo..
2012 - essay writers
I constantly submit only uniqu..
2012 - check for plagiarism
I did not try to write term pa..
2012 - college papers uk
If you are a graduate and hunt..
2012 - essays help uk
nissan フェアレディz
nissan フェアレディz
my401kcalculator
my401kcalculator
잡지에 제 블로그가 소개되었습..
爆走天使의 낙서장
샤킬 오닐 트레이드
爆走天使의 낙서장
샤킬 오닐 트레이드
ultracocaholic
43,157 Visitors up to today!
Today 1 hit, Yesterday 6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rajon rando'에 해당되는 글 1건
2009.02.23 20:58
사용자 삽입 이미지

 32득점, 6리바운드, 10어시스트에 3스틸..

대 SUNS전에서 그의 기록입니다. 아시는분들은 아시겠지만, 드래프트 당시 롼도를 보스턴에 넘겨준직후 글들에서  선즈는 이 결정에 대해 훗날 땅을 치고 후회할거라고 말을 했었고, 카페내에 롼도에 대한 비판글이 올라올때마다 변호하고 옹호하며 그를 지켜(?)주며 애정을 표해왔었습니다. 사실 조지아 공대선수들이나, 선즈선수들을 제외하고 이렇게 공을 들이며 애정을 표했던 선수가 있었을까 의문이었을정도로 말이죠.

 오늘 저번경기에 이어 그의 맹활약에 선즈는 속수무책으로 당하며 졸전인 경기를 펼쳤습니다. 3경기 연속 +140득점의 상승새는 온데간데없이 말이죠. 이런 시소 경기는 댄토니때는 물론 포터감독 시절에도 겪은바 있기에 클리퍼스전과 썬더스전의 압승의 분위기는 언젠가는 꺽일거라 생각은 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기운을 꺽어버린 장본인이 다름아닌 롼도라 더욱 기분이 이상해지는군요.



드래프트 직후 페니매니아님과의 대화에서 롼도를 뽑아놓고 버린 이유에 대해서 이렇게 들었습니다. '슛이 없어 하프코트 오펜스에 적합하지 않다'라는 이유라고 말이죠. 여기에 페니매니아님은 '우리가 하프 코트 오펜스를 얼마나 사용하길래..'라고 하셨습니다..... 물론 댄토니의 선수들의 공간 활용을 이용한 득점방식에서 점프슛이 안되는 가드란 용남하기 힘들었겠죠. 그런 약점에도 불구하고 선즈에는 물론 NBA에서 살아남을수 있다고 본것은 단순히 점프샷이 없는 가드로 롼도를 표현하기엔 부족한점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얘는 어깨가 너무 떡 벌어져서 점프샷이 안되는거야'라는 한 칼럼니스트의 농담섞인 글을 읽은적이 있었습니다.)





속공전개에 있어서 직접 마무리할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었기에 보다 폭넓은 선택으로 속공을 지휘할수 있고, 항상 문제가 되어오던 작고 빠른 가드들을 효율적으로 견제-이건 꼭 포인트 가드의 수비력으로서 해결될 문제는 아니지만-할수 있는 빠른 손을 가지고 있으며, 탑에서 빅맨의 스크린을 탄후의 움직임도 기민했기 때문입니다. 이런건 꼭 점프샷을 갖추어야만 할수 있는 플레이가 아니죠. 바ㄹ보사의 경우, 그가 지금처럼 처음부터 슛이 좋았던건 아니었쟎습니까...



가끔 카페내의 롼도에 대한 반응들과 현지 코멘트들과의 괴리감이 상당한것을 느낄수가 있습니다. 당장 선즈와의 경기후에도 슛을 넣는거 보다 패싱게임을 해야한다는 아쉬움을 토로했지만, 닥 리버스는 오히려 더욱 더 공격으로 하라고 주문했다고 인터뷰를 통해 말했습니다. 왜 이런 괴리감이 생기는 걸까요?. 플레이오프때 롼도에 대한 글을 적으면서도 밝혔지만, 보스턴의 미래는 빅3가 아닌 롼도이기 때문입니다. 빅3는 보스턴의 현재이지요. 언젠가 보스턴의 중심은 롼도가 되어야하기 때문입니다. 그들의 논리는 빅3가 있음으로 롼도가 패싱게임을 통한 유기적인 융합을 바라는것이지만, 오히려 이런 빅3와 함께 이기에 더욱더 자기 플레이를 펼쳐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빅3와 함께 이기에 패싱게임만 하는 롼도라면 훗날 그보다 못한 동료들을 만났을때도 그때처럼 패싱게임이 살아날까요?. 절대 아닙니다. 유망주를 그렇게 키워서는 안되는것이죠.


 그의 현란한 움직임에 선즈의 디펜스가 걸레가 되는 모습을 참담하게 바라보면서도 씁슬했던건 그가 '우리 선수'가 될수도 있었기 떄문입니다. 내쉬가 쉬러 들어간 사이 아마레와 매리언이 날뛰며 덩크를 내리꼽아 주는 패싱을 보여주며 달려가는  롼도의 모습이라...


 갑자기 감상적이 되는군요...


Favicon of http://neoroomate.tistory.com BlogIcon Roomate | 2009.02.27 00:1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오늘 파커 뛰는 거 보니 자기 공격할 건 다 하고 패스까지 잘 하더군요. 역시 경기를 장악력을 늘리길 바라는 거 같은데, 일반 팬들은 감히 누구 앞에서 날뛰나, 뭐 이렇게 보이나 봅니다. 이와 더불어 국내 농구 팬들의 병적인 정통 포인트 가드 집착도 한 원인이라고 보고요.
Favicon of http://stepoff.tistory.com BlogIcon stepoff | 2009.02.28 21:08 신고 | PERMALINK | EDIT/DEL
그런일이야 흔해 왔으니까요. 정통 포인트가드의 문제에 치우쳐 이야기 됩니다만, 오닐과 뛸때의 '애송이 코비'도 그런말을 들었었죠. 멀리갈것도 없이 타일러스 토마스의 경우도 시즌 초반만해도 슛많이 쏜다고 그리 욕하다가 이젠 인정하는 분위기죠.
Favicon of http://hyunby1986.tistory.com BlogIcon 턴오버 | 2009.02.27 20:4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레이커스와 할 때 보면 약한 점프슛 때문에 아예 멀찌감치 떨어져서 돌파만 잘 막더라구요. 그래도 경기가 끝나보면 어느샌가 15득점에 10어시스트를 기록하고 있더군요. 룸메님이 파커 말씀 하셨는데, 파커도 슛 때문에 이런저런 말을 듣고 있지만, 론도가 파커만큼이라도 슛을 던질줄 안다면 보스턴은 그야말로 완전체가 되는거겠죠... 슛 능력이 안 좋은게 상대팀 팬 입장에서는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
Favicon of http://stepoff.tistory.com BlogIcon stepoff | 2009.02.28 21:14 신고 | PERMALINK | EDIT/DEL
대단히 영리한 친구임에도 과소평가를 받는거 같아서 안타깝습니다. 그는 멀지않은 시간에 파커에 근접하는 플레이어가 될겁니다.
Favicon of http://jayar.tistory.com BlogIcon jayar | 2009.02.27 20:4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선즈 상황은 잘 모르지만(대충 돈을 아낀다는 이유였나요?), 마버리 트레이드 시키며 리빌딩을 했던 04년의 7번픽을 버린 것 부터가 안타깝더군요. 뎅이나 로컬픽 이구달라 아님 비드린쉬가 지금 아마레 옆에서 뛸 수 있던 픽이 다음해 고작 커트 토마스에 데려오는데 사용 되고, 06년의 롼도 픽은 07년에 루디 페르난데즈로 바뀌더니 이게 결국 돈으로 바뀌어버린... 어떤 로스터라도 샐러리캡이라는 제도가 들어온 이상 3-4년 이상 지속 되지 않는 경우를 볼 때 피닉스는 너무 안일하게 대처 했습니다. 내쉬가 오고 나서 있는 신인이라곤 알란도 터커와 로빈 로페즈 뿐이라면 어처구니 없는 웃음만 나올 뿐이죠.
Favicon of http://stepoff.tistory.com BlogIcon stepoff | 2009.02.28 21:14 신고 | PERMALINK | EDIT/DEL
어떻게 들리실지 모르겠지만, 전 뎅과 이궈달라, 비엔드리쉬를 택하지 않았던것엔 큰 후회가 없었습니다. 결과론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죠. 하지만 롼도와 루디의 경우엔 정말 너무나도 아까웠습니다. 두 선수모두 낮은픽커임에도 불구하고 우리팀의 부족한 부분을 메워줄 최고의 재원들이라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Favicon of http://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 2009.03.06 11:1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론도 몸 정말 멋지군요. 그런데 어깨가 딱 벌어져서 점프슛이 안된다. ^^. 그럼 케빈 듀란트는 어깨가 좁아서 점프슛이 좋은 것인지..ㅎㅎ
Favicon of http://stepoff.tistory.com BlogIcon stepoff | 2009.04.11 18:39 신고 | PERMALINK | EDIT/DEL
속설이겠죠. 롼도는 어깨라기 보다 슛폼이 좀 불안정 하긴 해요
Favicon of http://jacknizel.tistory.com BlogIcon jacknizel | 2009.03.06 11:3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영리한 플레이를 펼치는 론도. 자기의 장점과 단점을 인지하고 있고, 그를 바탕으로 낭비없는 플레이를 할 줄 알게 되었네요. 지난 시즌부터 아까워 죽을 것 같아요.
Favicon of http://stepoff.tistory.com BlogIcon stepoff | 2009.04.11 18:40 신고 | PERMALINK | EDIT/DEL
요녀석.. 선즈와의 경기땐 더 잘하더군요.. 루디도 그렇고..-_-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